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VIVIZ(비비지), 성숙美로 완성한 치명 비주얼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VIVIZ(비비지)(사진 = 싱글즈 제공)
▲VIVIZ(비비지)(사진 = 싱글즈 제공)
그룹 VIVIZ(비비지)가 성숙한 매력으로 화보를 완성했다.

VIVIZ는 최근 매거진 싱글즈와 2월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번 화보에서 VIVIZ는 8년 차 아이돌로서의 성숙함을 물씬 풍기는 모습으로 돌아왔다. 확 달라진 분위기를 자아내는 VIVIZ 멤버들의 모습에 촬영장에 있던 모두가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VIVIZ는 오는 31일 발매되는 세 번째 미니앨범 ‘VarioUS (베리어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지난해 7월 ‘Summer Vibe (서머 바이브)’ 발매 이후 약 6개월 만에 돌아오는 VIVIZ는 기존의 모습과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VIVIZ(비비지)(사진 = 싱글즈 제공)
▲VIVIZ(비비지)(사진 = 싱글즈 제공)
이에 대해 멤버 신비는 “한 가지의 정형화된 이미지가 아닌 다양한 색깔을 담은 것을 강조한 타이틀이다”라고 밝혔고, 엄지는 “굉장히 확고하고 쉽게 꺾이지 않는 느낌”이라고 귀띔했다. 은하는 “이전보다 조금 더 성장한, 우리가 할 수 있는 음악으로 채워진 앨범이다. VIVIZ가 차곡차곡 쌓아온 짙은 색채를 느낄 수 있다”라며 이번 앨범을 향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VIVIZ는 과거부터 완벽한 조합을 자랑했다. 이에 신비는 “서로 강요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서 케미가 좋은 것이 아닐까”라고 이야기했다. 엄지는 “사실 서로 굉장히 다르다. 그렇기에 각자 모자라거나 심심한 면면을 서로 채워주고 있다는 안도감이 든다”라고 말했다. 은하는 “셋이 한 팀이어서 좋다는 생각을 항상 하게 된다. 특히 신비와 엄지는 동생이지만 함께 있으면 어떤 일을 하든 의지가 된다”라고 멤버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VIVIZ(비비지)(사진 = 싱글즈 제공)
▲VIVIZ(비비지)(사진 = 싱글즈 제공)
VIVIZ의 성숙한 모습을 담은 비주얼 화보는 싱글즈 2월호와 싱글즈 웹사이트에서 자세히 만나볼 수 있다.

한편, VIVIZ는 3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미니 3집 ‘VarioUS’를 발매한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