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나문희X이제훈, 김현석 신작 ‘아이 캔 스피크’로 만난다

[비즈엔터 정시우 기자]

(사진=윤예진 기자 yoooon@)
(사진=윤예진 기자 yoooon@)

나문희와 이제훈이 영화 ‘아이 캔 스피크’로 만난다.

‘아이 캔 스피크’ 측은 20일 나문희와 이제훈이 3월 말부터 촬영에 나선다고 밝혔다.

‘아이 캔 스피크’는 틀린 건 바로잡아야 직성이 풀리는 민원왕 열혈여사와 원칙주의 9급 공무원이 영어를 배우고 가르치면서 말문이 트이고 마음까지 함께 열리는 이야기.

'YMCA야구단', '광식이 동생 광태', '시라노; 연애조작단' 등을 연출했던 김현석 감독의 작품이다.

나문희는 온 동네 잘못 돌아가는 꼴을 못 참아 끊임없이 구청에 민원을 넣는 열혈여사 나옥분으로 분한다.

이제훈은 구청에서 일하며 나여사의 끊임없는 민원세례에 시달리는 원칙주의 9급 공무원 박민재를 연기한다.

나문희와 이제훈은 영어수업을 계기로 나이를 뛰어넘는 우정을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는 오는 3월 말 촬영을 시작한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