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복면가왕' 퀴리부인은 정체는 간미연 "내 목소리 듣기 싫어서 노래를 못했다"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MBC '복면가왕')
(▲MBC '복면가왕')

'복면가왕 '퀴리부인은 베이비복스 출신의 간미연이었다.

13일 MBC ‘복면가왕’에선 2라운드에 진출한 복면가수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2라운드 2조에선 퀴리부인과 플라밍고가 맞붙었다.

이날 퀴리부인은 윤하의 ‘오늘 헤어졌어요’를 선곡했다. 맑고 청아한 보이스와 애절한 감성이 어우러지며 노래의 슬픔을 완벽하게 전달하며 귀를 사로잡았다.

플라밍고는 부활의 ‘희야’를 선곡했다. 애절하게 뱉어내는 허스키한 목소리와 파워와 감성을 쥐락펴락하는 노련한 무대를 꾸몄다.

이날 플라밍고가 퀴리부인을 꺾고 3라운드로 진출했다. 이에 퀴리부인은 정체를 공개했다. 그녀는 1세대 아이돌 베이비복스 출신의 간미연으로 드러났다. 간미연은 “뮤지컬 진출을 하기 위해 준비중이다”라며 “한동안 내 목소리가 너무 듣기 싫어서 노래를 못했었다”고 고백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엑소
    3. 방탄소년단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반박불가! 2017 베스트 여돌은?

    1위
  • 트와이스
    2위
  • 블랙핑크
    3위
  • 레드벨벳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