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돌아온 복단지' 이주우, 송선미 뺨 맞고 '분노'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돌아온 복단지' 이주우가 송선미에게 뺨을 맞았다.

13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박서진(송선미 분)에게 뺨을 맞은 신화영(이주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성현(송준희 군)은 신화영의 옷에 음료를 흘렸고, 신화영은 "버릇이 없네"라며 "빨리 죄송합니다라고 해야지"라고 한성현을 꾸짖었다. 이 모습을 본 박서진은 신화영의 뺨을 때리며 "네가 큰 며느리라도 되는 줄아냐"라며 "넌 그냥 객식구다"라고 분노했다.

그러면서 박서진은 "우리 엄마 약점 하나 잡고 들어왔는데, 한 번만 더 내 아들한테 그런 짓하면 제발 나가게 해달라고 빌게 될거다"라고 분노헀다.

이후 신화영은 은혜숙(이혜숙 분)이 오민규(이필모 분)의 사망 현장에 있던 영상을 두고 폭로할 것을 예고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