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침묵' 박신혜 "'7번방의 선물' 예승이와 차이? 상황적인 면에 집중"

[비즈엔터 김예슬 기자]

▲박신혜(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박신혜(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침묵' 박신혜가 '7번방의 선물' 속 자신의 캐릭터와 이번 배역의 차이를 밝혔다.

24일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아이파크몰 CGV에서 영화 '침묵'(감독 정지우)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배우 최민식, 박신혜, 류준열, 이하늬, 박해준, 조한철, 이수경과 정지우 감독 등이 참석했다.

이날 박신혜는 과거 '7번방의 선물'에서도 법조인 역할을 맡았던 것을 언급했다. 그는 "'7번방의 선물'의 예승이는 정식 변호사가 아닌 사법연수생의 모의법정에 임하는 상황이었다. 아버지 억울함을 그렇게라도 해서 밝히고자 했던 한 소녀의 이야기였다"면서 "이번 캐릭터는 다른 진실인 것 같다"고 말했다.

박신혜는 "이번 작품은 함정에 빠져있던 캐릭터였다. 극 중 수경의 무죄를 밝히기 위한 진실만을 쫓아가다 진실을 놓쳐버린 모습이 담겨서 그런 부분에 더 중점을 두고자 했다"며 연기적인 차이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이어 "이번에는 좀 더 캐릭터적인 상황보다는 한 인물이 얼마나 상황 속에서 솔직해질 수 있는지에 대한 생각을 좀 더 많이 했다"면서 "변해가는 상황 속에서 희정이가 어떻게 그 상황 받아들이고 유동적으로 움직일 수 있을지, 인간적인 면에 대해 좀 더 생각한 것 같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영화 '침묵'은 약혼녀가 살해당하고 그 용의자로 자신의 딸이 지목되자, 딸을 무죄로 만들기 위해 자신만의 방식으로 사건을 쫓는 남자 ‘임태산’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11월 2일 개봉.

김예슬 기자 yey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2. 워너원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요즘 대세 #롱패딩 소화력 갑은?

    1위
  • 비투비
    2위
  • 방탄소년단
    3위
  • 워너원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