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돈꽃’ 장승조 “강필주=장은천, 우릴 속였다”

[비즈엔터 이은호 기자]

(사진=MBC '돈꽃')
(사진=MBC '돈꽃')

드라마 ‘돈꽃’의 장승조가 각성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돈꽃’에서는 장부천(장승조 분)이 강필주(장혁 분)에게 반기를 들기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부천은 박용구(류담 분)를 찾아가 강필주의 속내를 떠봤다. 그는 “여기가 장부천을 청아그룹 회장으로 만들어주는 헤드쿼터”라고 너스레를 떨며 “나 회장되고 나면 필주는 뭐 하면서 살 건지 아냐”고 캐물었다.

박용구는 대충 둘러댔지만 장부천은 물러서지 않았다. 그는 “우리끼리 얘기지만 회장 될 생각 없던 날 필주가 조련시키고 단련시켜서 여기까지 온 것 아니냐”고 다시 그의 의중을 살폈다. 강필주는 CCTV를 통해 두 사람의 대화를 엿들었다.

집으로 돌아온 장부천은 오기사(박정학 분)에게 강필주의 비밀을 털어놨다. 강필주가 죽은 장은천이라는 것. 그는 오기사에게 “필주가 우릴 속였다”면서 “어머니 몰래 필주를 감시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네이처
    2. 더보이즈
    3. 뉴키드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추석, 부모에게 소개하고 싶은 남자 연예인은?

    1위
  • 뷔(방탄소년단)
    2위
  • 강다니엘(워너원)
    3위
  • 차은우(아스트로)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