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Mnet, 디아크 안고 간다 "노출 한정, 분량 최소"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루피와 수퍼비가 치열한 랩 배틀을 예고했다.

12일 방송되는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Show Me The Money 777)'에서는 본선을 향한 마지막 관문인 팀 배틀이 시작된다.

딥플로우&넉살 팀 VS 기리보이&스윙스 팀, 그리고 더 콰이엇&창모 팀 VS 코드쿤스트&팔로알토 팀으로 대진표가 공개된 가운데 각 팀의 팀 머니와 자존심을 건 한판 대결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에는 본 무대가 시작되기도 전, 불꽃 튀는 신경전을 주고받는 각 팀 프로듀서들의 모습이 비쳐 흥미를 돋우고 있다.

딥플로우는 "(오늘 무대에서) 묵음 처리가 굉장히 많을 것 같다"며 으름장을 놓았고, 이에 스윙스는 "원래 그게 정상이다"라며 물러서지 않았다. 또 차붐이 "'쇼미더머니777'에서 (상대를) 너무 띄워준다"라고 말했고, 나플라가 "인기 좀 얻을 거야 나랑 랩 하니까"라는 가사로 상대 팀을 도발하며 긴장감을 자아냈다. 그리고 무엇보다 이번 라운드에서는 루피와 수퍼비의 피할 수 없는 정면 승부가 예고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측이 디아크 분량을 최소화 하기로 결정했다. 제작진은 "최근 불거진 논란으로 인해 디아크가 방송에 계속 등장하는 것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많지만, 디아크의 출연 분량을 완전히 제외할 경우 TOP6 결정을 앞둔 중요한 관문에서 최선을 다한 다른 래퍼들의 실력과 승패가 왜곡 및 평가절하될 수 있다는 판단을 내렸다. 디아크의 노출을 한정하고, 편집을 통해 분량을 최소화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모모랜드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11월,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워너원
    2위
  • 트와이스
    3위
  • 엑소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