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고준, '열혈사제'서 조직폭력배 황철범 役 출연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고준(사진=고아라 기자 iknow@)
▲고준(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배우 고준이 '열혈사제'에 출연한다.

고준의 소속사 비에스컴퍼니는 29일 "배우 고준이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에서 전 조직폭력배 보스이자 현재 무역회사 대표 황철범 역을 맡았다"라고 밝혔다.

고준이 맡은 황철범은 겉으로는 사람 좋고 능글맞은 청년회장 같지만 사실 내면은 누구보다 잔인하고 잔혹한 인물. 두뇌 회전이 뛰어나고 사업수완도 좋은 그는 카톨릭 사제 김해일 역의 김남길과 호흡을 맞춘다.

고준은 "시놉시스를 읽고 역할에 굉장히 흥미를 느꼈다. 보통의 건달이 아닌 어떤 색깔 있는 캐릭터를 연기하고 만들어 낼 것인지 많이 고민하고 연구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드라마 '미스티' '구해줘', 영화 '변산' '바람 바람 바람' '청년경찰' '밀정' '타짜-신의 손'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맡아온 고준은 최근 드라마 '너무 한낮의 연애'에서 차분한 감성 멜로에 도전, 새로운 연기 변신까지 성공했다. 이처럼 탄탄한 내공을 기반으로 매번 결이 다른 캐릭터를 소화했던 고준이 이번 '열혈사제'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감을 자아낸다.

한편 '열혈사제'는 사제와 형사가 노(老) 신부 살인 사건으로 만나 어영부영 공조수사를 시작하는 익스트림 코믹 수사극이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