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남자친구’ 박보검 앞에 나타난 송혜교, 감동 엔딩의 마법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tvN)
(사진=tvN)

자신의 사랑을 지켜나가려는 ‘남자친구’ 송혜교의 선택이 안방극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지난 1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12회에서 차수현(송혜교 분)은 또 한 번 숨 막히는 현실과 마주해야 했다. 수현이 모든 것을 걸고 매달렸던 동화호텔의 대표 자리가 흔들린 것이다.

이날 수현의 전 남편 정우석(장승조 분)이 동화호텔의 공동대표가 되었고, 태경그룹도 수현에게 압박을 가했다. 이러한 위기 속에서도 차수현은 흔들리지 않는 마음을 보이며, 김진혁(박보검 분)에 대한 사랑을 굳건히 다졌다.

특히 차수현의 진심이 담긴 한 마디 한 마디는 진한 여운을 남겼다. 차수현은 “세상에 딱 한 사람 김진혁이니까 좋다” “진혁 씨 덕분에 두려움이 뭔지 희미해진다”라며 자신의 마음을 표현했다. 송혜교는 애틋함이 담긴 눈빛과 목소리로 섬세하게 장면의 깊이를 더했다.

이러한 차수현의 진심이 쌓여, 엔딩의 감동은 더욱 크게 다가왔다. 차수현이 태경그룹ㆍ동화호텔 등 모든 것을 뒤로 한 채 김진혁의 앞에 나타나는 모습은, 불안하고 위태로운 상황과 대비되어 차수현의 사랑을 더욱 선명하게 그려냈다.

한편, ‘남자친구’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스트레이키즈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연기도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옹성우
    2위
  • 류진(있지)
    3위
  • 강다니엘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