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김주하, '뉴스8' 오늘(20일) 복귀...건강 이상 無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갑작스러운 복통을 호소해 교체됐던 김주하 앵커가 오늘(20일) 복귀한다.

김주하 측은 "현재 건강상태가 양호해 오늘 방송을 진행한다"라고 밝혔다. 김주하는 지난 19일 MBN '뉴스8'을 진행하던 중 식은 땀을 흘리며 힘겨워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김주하의 이상 징후를 직감한 제작진은 급히 한성원 앵커를 투입해 뉴스를 진행했다.

한성원 앵커는 "김주하 앵커가 방송 도중 갑작스러운 복통으로 제가 뉴스를 이어받아 진행했다. 내일은 정상적으로 뉴스를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주하 앵커는 지난 1997년 MBC에 입사했다. 보도국 사회 2부, 문화팀, 보도국 앵커로 활동하다 2015년 7월 MBN 특임 이사로 내정됐다. 그는 MBN '뉴스8'을 진행하면서 보도 전문 매체의 공신력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