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놀면 뭐하니?-뽕포유' 유재석, 이번엔 트로트다 '뽕필'가득 유산슬 탄생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놀면 뭐하니?-뽕포유’(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뽕포유’(사진제공=MBC)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 유재석이 신인 트로트 가수 ‘유산슬’로 변신한다.

21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는 ‘트로트 신동’ 유재석이 트로트의 용을 꿈꾸는 가수 지망생 ‘유산슬’로 변신해 실전 무대에 오르는 과정을 담는 프로젝트다.

유재석은 가수 진성의 러브콜을 받고 그의 녹음실을 찾았다. “시험 무대가 있어요”라는 진성의 폭탄선언에 유재석은 실제 행사 무대에 오르게 된 것. 이에 유재석의 ‘닉네임’을 찾기 위한 난상토론이 펼쳐졌다.

특히 작곡가 김도일이 “가요계의 용을 꿈꾸는 이무기 신인입니다!”라며 “아직은 용이 되지 않았으니까”라고 회심의 아이디어를 투척했고, 이어 ‘악의 축’ 사마귀부터 유뽕, 유태풍, 유이슬 등 쉴새없이 아이디어가 쏟아졌다.

유재석은 자신의 무대를 위해 열과 성을 다해 토론을 펼치는 선배님(?)의 모습이 진심인지 아닌지, 어리둥절한 모습을 보여줘 웃음을 유발한다. 마침내 진성이 “여러분에게 배고픔을 항상 채워주는 유산슬 군입니다”라고 하자 윤수현은 “재미지다! 재미지다!”라며 박수를 쳤고, 유재석은 기쁨(?)에 쓰러져 폭소를 자아낸다.

경상도의 나훈아, 전라도의 남진에 이어 전국구를 대상으로 ‘트로트의 용을 꿈꾸는 이무기, 유산슬’이 수많은 시민들 앞에선 첫 데뷔 무대는 과연 어떨지 오는 21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맡기면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로, 수많은 사람을 거치며 카메라에 담긴 의외의 인물들과 다양한 이야기들을 담는다.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