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배가본드' 박아인, 달콤 살벌 킬러의 수다…말부터 행동까지 '시선강탈'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배가본드' 릴리 역의 박아인(사진=SBS '배가본드' 방송화면 캡처)
▲'배가본드' 릴리 역의 박아인(사진=SBS '배가본드' 방송화면 캡처)

배우 박아인이 '배가본드'에서 박력 넘치는 걸크러시를 보여줬다.

박아인은 지난 18일 방송된 SBS '배가본드'에서 최대철과 끊임없는 투닥케미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맛깔 나는 연기력을 선보였다.

지난 주 차달건(이승기)의 무리와 거친 접전을 펼친 릴리(박아인)는 그들이 도망쳐 숨은 대사관 근처에 잠복, 기회를 엿보며 킬러의 날카로운 눈빛으로 관찰을 시작했다.

처음부터 마음에 들지 않았던 김도수(최대철)와 함께 지내야하는 상황에 그녀는 틈만 나면 티격태격 하는 거친케미를 선보였고, 박아인은 이러한 릴리의 모습을 리얼하게 연기하며 통통 튀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릴리가 입을 뭉게 놓겠다는 김도수의 협박에 "내 입 짓이겨 주는 남자 있었음 당장 청혼 했어"라며 비웃는 장면에서는 릴리의 카리스마 넘치고 화끈한 면모를 200% 보여줬다.

또 박아인은 김도수와 가벼운 다툼을 하면서도 상황을 모두 파악하고 있는 릴리를 입체적으로 표현하며 킬러로서의 차가운 매력을 놓치지 않았다.

릴리가 차달건의 곁을 맴돌며 주시하고 있는 가운데 19일 방송에서는 드디어 잠복을 멈추고 새로운 움직임을 보인다고 해 과연 또 어떤 활약을 펼칠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박아인은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에서 만날 수 있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