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TV동물농장' 김수민 아나운서, 휴가 떠난 장예원 대신 2주간 MC…당돌한 2년차 막내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김수민 SBS 아나운서(사진=SBS 'TV 동물농장' 방송화면 캡처)
▲김수민 SBS 아나운서(사진=SBS 'TV 동물농장' 방송화면 캡처)

'SBS 막내 아나운서' 수민이 '동물농장' MC로 나섰다.

8일 방송된 SBS 'TV 동물농장'에서는 장예원 아나운서가 아닌 김수민 아나운서가 인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장예원 선배가 밀린 휴가를 떠났다. 앞으로 2주간 장예원 선배를 대신해 '동물농장' MC라는 중대한 임무를 맡았다"라며 "선배님, 제가 이 자리 잘 지키고 있을게요. 푹 쉬고 오세요~"라고 말했다.

정선희는 "예원아, 잘 한다. 빨리 와라"라고 감탄했고, 신동엽은 "이렇게 후배들을 위해 가끔 자리를 비워줘야 한다"라고 말했다. 정선희는 "그걸 아는 사람이 목감기가 걸려도 악착 같이 하느냐"라며 "토니는 신동엽 씨 대본까지 다 외우고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