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나태주, '이재식스맨' 칼군무 쾌감 완성…1차 팀 미션 통과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나태주(사진제공=TV조선 '미스터트롯' 방송화면 캡처)
▲나태주(사진제공=TV조선 '미스터트롯' 방송화면 캡처)

'미스터트롯' 나태주가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나태주는 23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직장부 B조 본선 진출자들이 뭉친 '이재식스맨'으로 본선 1차 팀미션에 도전했다.

'이재식스맨'은 세미트롯 곡인 유진표의 '천년지기'로 선보였다. 최약체이자 퍼포먼스 구멍으로 꼽혔지만 나태주 중심으로 이들은 피나는 노력 끝에 칼군무를 선보였다.

나태주는 "몸을 못 쓰는 사람이 네 명이나 있어 걱정이다"라며 "미스터트롯 나온 사람 중에 너희가 제일 잘 했다라는 생각이 들도록 열심히 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이재식스맨'은 조영수 마스터를 제외한 12명의 마스터에게 하트를 받았다. 장윤정은 "남자 가수들의 군무가 짜릿한 쾌감이 있다"며 "선곡이 좋다. 노랫말이 여러분의 이야기를 하는 것 같아서 굉장히 짜릿하다고 해야 하나. 그런 느낌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날 '이재식스맨' 여섯 명 중 나태주와 안성훈이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