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이수근 제일 친한 친구와 바람난 아내 ‘초보 싱글 대디'에 특급 솔루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수근, 서장훈(사진제공=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수근, 서장훈(사진제공=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제일 친한 친구와 바람이 난 아내에 대한 특급 솔루션이 공개됐다.

24일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에서는 해도 너무한 와이프의 불륜 때문에 결국 이혼을 한 ‘초보 싱글 대디’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 싱글 대디는 아내가 바람이 나 아이와 자신을 두고 떠났다고 했다. 바람의 상대는 바로 자신의 가장 친한 친구 였던 것. 특히 이 친구의 부인이 싱글 대디의 와이프를 소개해 준 사람이라 더욱 큰 충격을 줬다.

서장훈과 이수근은 아내의 불륜 상대를 들은 후 제대로 충격을 받았다. 특히 어떠한 고민 앞에서도 냉철함을 잃지 않던 서장훈은 격분하다 "이거는 우리가 해결해야 할 게 아니다"라며 "그것이 알고 싶다 등 시사 프로그램에 나와야 할 사연이다"라며 고민 해결을 포기했다.

특히 절친과의 사이가 공개되며 더욱 큰 충격을 줬다. 절친은 의뢰인과 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친구로 군대도 동반입대를 할 정도의 친한 친구였던 것. 그 친구는 불륜 후 그냥 '미안하다'라고만 해 서장훈과 이수근의 입에서 욕이 나오게 했다.

서장훈은 "힘들겠지만 부부 문제는 법적으로 시시비비를 가려라"라며 "아이 둘을 돌보겠다는 책임감이 있으니 어린이집 등에 맡기면서 두 아이 모두 키우는 것이 현명한 판단일 것 같다. 냉정하게 아이만 생각하라"고 조언했다.

이수근은 현실 언짢음을 억누른 채 장난 반 진심 반의 호통을 전하는 것은 물론 “인연 끊어! 다 잘라내라는 거야!”라며 거센 반응을 보였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