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인교진, 집에서 물감 놀이→자이언트 치약 풍선…소이현 폭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소이현 인교진 집에서 한 물감놀이에 불만 폭발(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소이현 인교진 집에서 한 물감놀이에 불만 폭발(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인교진이 집에서 아이들과 물감 놀이를 해 소이현의 분노를 불렀다.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서는 인교진이 아이들과 함께 집 거실에서 물감 놀이를 했다.

인교진은 소이현이 아이들 하원을 위해 마중 나간 사이 인교진은 "애들 난리 나겠는데"라며 거실에 비닐을 깔았다. 아이들은 준비한 물감 놀이에 기뻐했다. 소이현은 인교진이 준비한 서프라이즈에 울상을 지었다.

VCR을 보던 패널들은 "위험하긴 하다. 소파도 그렇고"라며 탁 트인 거실에서 물감 놀이에 걱정을 쏟아냈다. 이어 비닐 틈이 벌어지며 거실 매트가 물감 범벅이 됐다.

인교진의 서프라이즈는 끝이 아니었다. 인교진은 자이언트 치약 풍선을 준비했고, 결국 거품 대참사를 일으켰다. 결국 소이현은 화를 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