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안희정, '보이스트롯' 2라운드 탈락…빛바랜 교통사고 후유증 진통제 투혼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안희정 보이스트롯 탈락(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안희정 보이스트롯 탈락(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재즈가수 안희정이 '보이스트롯'에서 탈락했다.

14일 방송된 MBN '보이스트롯'에서는 2라운드 팀미션에 임하는 안희정, 문희경, 박희진, 김민희, 양금석, 채영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쓰러집니다' 팀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하루 7~8시간씩 연습에 매진하며 열정을 불태웠다. 1라운드에서 올크라운을 받은 안희정은 안무 연습 도중 교통사고를 당했고, 후유증에 힘들어했다.

안희정은 "교통사고 당시 뼈를 많이 다쳐서 춤을 추면 고통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침도 맞고, 진통제도 먹으며 열심히 하고 있다"라며 웃었다. 특히 연습실에는 가수 김용임이 박희진과의 친분으로 깜짝 방문했고, 미션곡 '사랑의 밧줄' 일일 코치에 나섰다.

본 무대에서 '쓰러집니다' 팀은 파격적인 무대 의상과 퍼포먼스로 뜨거운 무대를 꾸몄다. 심사위원 진성은 "1라운드 때부터 잘했던 분들이라 심사가 어렵다"라고 말했고, 혜은이는 "노래를 이렇게나 잘하다니 가수들이 각성해야 할 상황"이라고 평했다.

그런데 '쓰러집니다' 중 김민희, 박희진, 채영인, 문희경, 양금석이 통과했으나, 안희정만 탈락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