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폭행혐의 피소' 김현중 측, "여자친구 상습 폭행+갈비뼈 골절?…확인 후 공식입장 밝힐 것"

[비즈엔터 김민정 기자]

▲사진=장세영 기자(photothink@)

김현중이 폭행치상 및 상해 혐의로 피소된 사실이 알려졌다.

김현중 소속사 키이스트는 22일 본지와의 통화에서 "우선 확인이 먼저다. 확인 중에 있다. 진위 파악 공식입장을 밝힐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김현중이 여자친구 A씨를 지난 2개월간 수차례 구타한 혐의로 피소됐다고 보도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피해자 A씨는 지난 5월 말부터 7월 중순까지 반복적으로 폭행 및 상해를 당했다며 최근 송파경찰서에 김현중을 형사고소했다.

폭행 장소는 김현중의 잠실 아파트다. A씨는 지난 5월 주먹과 발 등으로 구타를 당해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었다.

7월 폭행은 전치 6주의 상해다. 또 다시 여자 문제가 불거졌고, A씨는 김현중의 폭력으로 우측 갈비뼈가 골절됐다. 전치 6주에 진단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현중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현중 여자친구 폭행? 무슨일이야" "김현중 폭행혐의로 피소당하다니" "김현중 여자친구 있었구나" 등 반응을 보였다.

김민정 기자 mj_kim@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