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비즈 포토] '브로커' 강동원, 훈훈한 외모와 이기적인 기럭지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브로커' 강동원(비즈엔터DB)
▲'브로커' 강동원(비즈엔터DB)
배우 강동원이 10일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브로커'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첫 한국 영화 연출작으로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공식 진출했다.

▲'브로커' 강동원(비즈엔터DB)
▲'브로커' 강동원(비즈엔터DB)
극중 강동원은 버려지는 게 세상에서 제일 싫은 ‘상현(송강호)’의 파트너 ‘동수’로 분해 한층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베이비 박스 시설 직원이자 버려진다는 것의 상처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보육원 출신 ‘동수’는 퉁명스럽고 무뚝뚝해 보이는 겉모습 뒤 숨겨진 따뜻하고 사려 깊은 태도로 아기의 새 부모를 찾기 위한 여정에 든든한 힘이 되어주는 인물이다.

한편 베이비 박스에서 비롯되는 휴머니즘 가득한 스토리와 통찰력 있는 메시지로 극장가를 따뜻하게 물들일 영화 '브로커'는 오는 6월 8일 개봉 예정이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