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수요미식회' 삼겹살집, 위치는? 서울 명동·이태원·신설동

[비즈엔터 김지혜 기자]

(사진=tvN '수요미식회')
(사진=tvN '수요미식회')

'수요미식회' 삼겹살 편에 등장한 삼겹살집 3곳의 위치가 공개됐다.

13일 방송한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온 국민의 취향저격 음식 삼겹살 편이 방송됐다. 배우 이재윤, 가수 이하이, 개그우먼 장도연이 출연해 삼겹살 맛집 투어에 함께 했다.

이날 소개된 삼겹살집은 서울 명동에 위치한 '육통령'의 오겹살, 이태원 '나리의 집'의 대패 삼겹살, 신설동 '육전식당'이다. 출연진들은 세 곳의 삼겹살집을 방문해 각각 맛 평가를 내렸다.

먼저 '육통령'은 숙성시킨 흑돼지의 오겹살로 육즙이 빠지지 않도록 초숙성의 과정을 거쳐 특유의 고기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냉동 대패 삼겹살과 파무침이 일품인 '나리의 집'은 생고기를 숙성시킨 후 다시 얼리는 과정을 반복해 쫄깃한 삼겹살의 질감을 배가했다. 특히 이 곳은 파무침이 맛있기로 유명해 출연진들은 "파채 무침만 셀프 바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신설동 '육전식당'은 직원들이 고기를 굽는 것만 한달 정도 트레이닝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장도연은 "고급 스테이크가 연상됐다"고 맛을 평가했다.

김지혜 기자 jidorii@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