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임영웅X이적, 나이ㆍ세대 초월 힐링 음악 선사 '다행이다'→'당연한것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봉숭아학당' 임영웅(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봉숭아학당' 임영웅(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가수 임영웅이 이적의 나이·세대를 막론한 명곡 '다행이다'와 '당연한 것들'을 열창했다.

13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는 '미스터트롯' TOP5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김희재가 '가요계 음유시인' 이적을 만나 귀호강 무대를 선보이는 무대가 그려졌다.

이날 트롯맨들은 '뮤지션들의 뮤지션' 이적을 만나 찐팬 면모를 가감없이 드러냈다. 레전드 보컬 이적의 등장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고, 이적은 이들을 위해 직접 피아노를 치며 명곡 '달팽이'를 열창했다.

트롯맨들은 '내 맘의 이적쏭'을 선곡해 불렀다. 임영웅은 이적의 대표곡이자 결혼식 축가로 불리는 '다행이다'를 선택했다. 그는 특유의 감성에 부드러운 보이스가 조화를 이룬 완벽한 무대를 보여줬다.

마지막 노래는 트롯맨 5인과 이적이 함께 꾸몄다. 이적이 지난해 발표한 '당연한 것들'로 코로나19에 지친 시청자들의 마음을 위로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