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TV조선 편성표 드라마 '나의 해피엔드' 결방, 실화 바탕 영화 '비공식작전' 편성…결말까지 쫄깃한 줄거리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비공식작전'(사진제공=(주)쇼박스)
▲'비공식작전'(사진제공=(주)쇼박스)
TV조선 드라마 '나의 해피엔드'가 연속 결방하고 실화 바탕 영화 '비공식작전' 편성됐다.

11일 TV조선 편성표에 따르면 드라마 '나의 해피엔드'가 결방하고 결말까지 쫄깃한 줄거리를 선사하는 영화 '비공식작전'이 방송된다.

'비공식작전'은 실종된 동료를 구하기 위해 레바논으로 떠난 외교관 ‘민준’과 현지 택시기사 ‘판수’의 버디 액션 영화.

▲'비공식작전' 스틸컷(사진제공=쇼박스)
▲'비공식작전' 스틸컷(사진제공=쇼박스)
줄거리는 1987년, 5년째 중동과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외교관 ‘민준’(하정우). 어느 날 수화기 너머로 20개월 전 레바논에서 실종된 외교관의 암호 메시지가 들려온다. 성공하면 미국 발령이라는 희망찬 포부에 가득 찬 그는 비공식적으로 동료를 구출하는 임무에 자원해 레바논으로 향한다.

그러나 레바논의 수도 베이루트는 내전 중인 무법지대. 구출은커녕 자신이 죽을지도 모르는 예측불가의 상황 속에서 그는 현지의 한국인 택시기사 ‘판수’(주지훈)를 만난다. 판수의 차를 타게 된 ‘민준’. 갱단까지 돈을 노리고 그를 쫓는 지뢰밭 같은 상황 속, 기댈 곳은 유일한 한국인인 ‘판수’ 뿐이다.

▲'비공식작전' 스틸컷(사진제공=쇼박스)
▲'비공식작전' 스틸컷(사진제공=쇼박스)
하정우, 주지훈이 각각 공무 수행 중인 외교관과 현지인을 능가하는 생존력을 자랑하는 택시기사로 변신해 인간미 넘치는 매력과 유쾌한 호흡을 과시한다.

이외에도 임형국, 김응수, 김종수, 박혁권, 유승목, 번 고먼, 마르친 도로친스키 등이 출연했다. 2023년 개봉. 12세 관람가.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